홈 > 피해 대응방법 & 상담 | THECHEAT
본문 바로가기

전문가 컬럼

피싱시리즈(4) 나이지리아 환전사기단 스팸메일 유형

2012.05.11 12:54:08
https://thecheat.co.kr/fs_sbl/member/simbol/96194678d2092d87a521134c386348da.jpg
[닉]더취이트똘이멍멍님(후원회원)

개인정보 및 개인신용정보의 사고 사례에 대한 해설과 무료상담으로 깨끗하고 안전한 인터넷세상을 만드는데 먼지만한 기여를 하고 있습니다. *개인정보&개인신용 NO.1 블로그 똘이의 프리즌 브레이크 my799cc.blog.me*
회원가입 : 9년 전

SMS인증완료 실명인증완료
200 포인트

지금으로부터  10년도 훨씬 전에 인터넷 초창기에 "나이지리아 비자금 환전 사기단" 메일이 유행한 적이 있습니다. 

수천만 달라의 정부 비자금이 있는데 몰래 바꾸려니 조금만 도와 주면 수수료로 거액을 주겠다 하는 식인데, 이게 좀처럼 사라지지 않으면서 이메일 뿐만 아니라 팩스로도 스팸이 뿌려졌었습니다.

 

작년에는  어느 교수가 여기에 솔깃해서 경제적 피해를 입었다는 보도도 있었습니다.

 

한국에 거액 보내려는데 도와주면 10% 주겠소" 

 (출처: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0/04/30/2010043****82.html)

 

서울지방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아프리카에 있는 거액의 달러를 국내로 보내는 데 비용이 필요하다며 돈을 받아 가로챈 혐의로 나이지리아인 M(35)씨와 D(34)씨를 구속했다고 22일 밝혔다.  
회사원 박모(44)씨는 얼마 전 이메일을 받았다. 아프리카 서부의 코트디부아르에서 보내온 것이었다. 내용은 이랬다. "제발 나와 내 여동생을 지금 당장 도와주세요. 빨리 연락을 주셔야 합니다…."

"조 애비"라고 밝힌 발신자는 자기가 19살이고 동생 도리스는 18살인데 아버지가 돌아가셨다고 했다. 그의 아버지가 4500만달러를 남겼는데 그걸 삼촌과 숙모가 가로채려 하니 일단 아버지 유산을 맡아 달라는 것이었다.

조 애비는 그 대가로 유산의 10%(450만 달러)를 주겠다고 제안해왔다. 장난 메일인 것 같아 답장하지 않았지만 서울지방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에 따르면 이런 사기에 속아 보낸 돈이 2억5800만원이나 됐다고 한다.

사기를 친 이들은 나이지리아인 M(35)과 D(34)다. 경찰은 이들을 지난달 구속하고 공범인 한국인 김모씨 등 5명을 쫓고 있다. 누가 속을까 싶지만 의외로 피해자 중에는 대학교수, 무역업자도 있었다. (후략)

10년도 더 된 유명 스팸사기였는데도 사기피해를 입은 것은 <아직도 인터넷에 익숙치 않아 뻔한 수법을 보지 못한 사람들이 많기 때문>입니다.

인터넷에 익숙해도 평소 사기에 대해 주의를 기울이지 않으면 사기꾼들에게는 누구나 신규고객이 됩니다.

차라리 영어를 모르면 애초부터 무시하고 말것인데, 일정 수준이상의 지식을 가지게 되면 오히려 사기에 당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중요한 것은 지식수준이 아니라 방심하고 힘든 상황에서 파고 든다는 것이 문제.

"얼마나 멍청하면 사기를 당해", "뻔한 수법인데 왜 당해" 라고 네티즌 댓글들은 난무하지만 <어떤 유형으로 언제 어떻게 사기를 당할지>는 아무도 알수가 없습니다. "난 똑똑해서 사기를 안당할 거야"라며 제일 자신만만해 하는 사람이 가장 먼저 사기를 당하기 쉽다는 것, 잊지 마세요!

 

 

 

그 뻔한 스팸메일이 오늘 너무 오랜만에 도착했네요? ... ♬♪ 완전 조으다 방가방가

(오늘은 나이지리아가 아니라 코트튀부아르네요. 얘네들은 맨날 국적을 바꿔ㅋ 완전시르다~)

 

제목: This is my second time sending you this mail, please respond my mail

 

△1200만 달러를 환전하고 싶다는군요. 쫌만 도와주면 섭섭치 않게 보답할 테니 관심있으면 기별하랍니다. 그리하여 저는 "관심있다, 좀 더 알려달라"고

(간만에 보니 추억이 새록새록 하여) 친구나 할까 해서 다시 답장을 보냈습니다. "궁금하다. 관심있다. 좀 더 많은 정보를 다오"라고...

 

두 번째 온 메일. 여전히 특별한 내용이 없습니다. 이 색히가 간을 보고 있네요 ㅋ."인생에서 루저가 될래? 아니지? 그럼 너 자신을 믿고 나도 믿고 믿어 보자. 답장 한번 더 오면 그 때 뭔가를 알려주마" 정도의 내용.

 

 

근데 웃긴건 1번째 매일을 받은 곳은 A계정이었고, 답장을 보내는 건 네이버에서 보냈는데  계정이 다름을 못알아 차립니다.

당연하죠. 왜냐면, 수백만 통의 스팸으로 자동발송된 메일이라 그렇습니다. 누구에게 보냈는지가 중요한게 아니라 어떤 response가 오느냐가 문제인 것.

전단지 1000장을 뿌리고 그 중 1-2군데 전화와서 전단지제작비의 100배를 한방에 뽑으면 남는 장사인 이치.

 

그리고 나한테 몇번째의 메일을 보내고 있는지 조차 몰라.

처음 받은 편지가 second time sending 이라고 적혀 왔지요(첫번째 이미지 제목 참조)

어차피 한놈만 걸리면 되니까 괜찮아요. 1번째든 5번째는 진짜 낚일 놈을 필터링해야하니까요.

저처럼 메일을 계속 보내며 궁금해 해줘야 "아 이 놈이 입질 슬슬 오네"하게 되는 것이죠.

 

dano_djedje, 코트튀부아르 장관님?

 

발송자 계정이 저거길래 검색을 해보니 우와~ 장관님이시네.

 



 

정말인가? 친추할까?~

 

 

아니죠.....계속되는 "現 장관사칭", "도피중인 前 정부 관리 사칭" 개드립입니다.

최근에는 반기문 사무총장도 사칭의 대상이 되고 있습니다.

 

 

맞죠? 유명정치인 사칭이 아주 잘 먹히고 있습니다. 우리나라 토종 사기꾼들이 잘 써먹는 것도 이런 유형입니다. 청와대 비자금이다, 숨겨놓은 통치자금이다 등등...

(기사출처: 한국일보 2009년 7월 23일자 http://news.hankooki.com/lpage/society/200907/h200907230****621980.htm)

 

해당기사를 보니 90년대 이전인 80년대에도 똑같은 사기가 있어왔다고 하네요.

두번째 답장을 받고 나서 다시 친구하자고 메일 보내놨으니 추가로 연락이 오면 여기에 계속 추가해놓겠습니다.

아무튼 보이스피싱, 공인인증서탈취, 인터넷중고거래사기 등 온라인 오프라인 사기꾼들 조심하세요 !!!

교묘하게 계속 늘어만 가지 절대 사기범죄가 줄어드는 사회가 아닙니다~!!!!

 

이런 것들은 싹 잡아다가 태평양 한가운데에다 죠스풀어놓고 간식으로 던져줘야 하는데 말이죠....

 

http://blog.naver.com/my799cc

- 감사합니다 -_-; -

 

오후에 추가: 3번째 메일이 왔어요~ 한국인 이름이 나오길래 확인해보니....

 

 

시나리오가 바뀌었음. 1997년 대한항공 추락 사망자 명단에서 신원미상(그러나 한국인추정) 사망자로 스토리를 만들었네요

 

 

 

 

△ 신원미상의 이승효씨.

세번째 메일에서 알려준 cnn기사를 보니 실제 이승효씨가 있고,

 이걸 소재로 <아주 쉬운 명의도용 재산편취>이라는 새로운 시나리오를 만든 것 같습니다.

 

- 이하 3번째 메일 내용 -

 

Dear Friend,
 To proceed, I will like to detail you all about the business. This Twelve Million dollars (US$12.000,000) that I want to transfer to you was  deposited in our bank by one un-married Mr. Lee Seunghyo and had no registered next of kin with our bank and as such the fund now has an open beneficiary mandate. This is why I want to place your name as the only beneficiary of the fund, so that our bank will transfer the fund to your account over there, and then you and I share the fund. The website below carried brief news about the death of Mr Lee Seunghyo.
http://www.cnn.com/WORLD/9708/06/guam.passenger.list/ 
=> 다 설명해줄게. 내가 환전하고 싶은 1200만 달러는 이승효 라는 사람(미혼임)의 돈인데, 수탁받을 친척도 없고 누구한테 남기라는 공개문서도 없어. 그래서 내가 네 이름으로 적어가지고 그 돈을 받을라 하는거거든. 은행에서 네 구좌로 쏴줄건데 그러면 우리끼리 반씩 띵가먹으면 되지. 아래 이승효가 죽었단 뉴스를 봐바. 

Sir, the most important thing in this business is trust; I am giving you a blind trust now and believe that I will receive my own share of the fund after the fund is transferred into your account. After the transfer of this fund to your account, you will have 50% of the total fund while the remaining 50% shall be mine. This business will take us about 7 bank working days to finish it and have a great thing to celebrate.  
=> 거시기말여, 나 이제 완전 너 믿는다. 도와주면 50% 나눠 주께 ㅇㅋ? 이거 할라믄 한.... 7일 정도 걸릴겨.

There is no risk in the business and it is not a new thing in banks. I am lucky to do the business with you now because it occurs on my desk as the account manager to late Mr Lee Seunghyo. Immediately after the transfer of the fund into your account, I will wipe away here all your information and information about the transfer and the issue shall be sealed forever.
=> 이건 위험한 일도 아니고 은행에선 흔한 일여. 너랑 같이 일하게 되어 완전 조으다. 빨랑 빨랑 해보자
 
Now the exact thing needed from you to enable the bank transfer the money into your account is your account details. This account may be an old or new account without any money in it but the most important thing is that it will take the total amount without any problem.
 
Secondly, You are going to send Application of Claim to the bank to enable the bank start processing transfer of the money into your account. So I will send you a draft copy of the Application of Claim as soon as I receive your reply to this email with your full names and direct telephone .
 
Thirdly, since this is a transaction that wort a lot of money, it is the bank that is going to do it in a legal way of transferring such huge amount Abroad, that is why it is important for you to send Application of Claim to the bank for the bank to recognise you as the legitimate beneficiary of the money as well as start processing the transfer into your account.
 
So I will be waiting for your reply so that I can send you a copy of the Application of Claim you will send to the bank.
 
I am waiting for your reply as soon as possible..
 
Take care and enjoy your day. 
 
Best regards

Dano Djedje

 

 

슬슬 작업이 시작되나요?~

잇힝~




===
※ 정신적 고통 등 주변에 말하기 어려워 전문가 도움이 필요하다면 자살예방상담전화(1393), 자살예방핫라인(1577-0199), 희망의 전화(129), 생명의 전화(1588-9191), 청소년 전화(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다.
댓글 4 (운영진이 관리 목적으로 입력한 댓글은 보여지지 않을 수 있습니다.)

전문가 컬럼

Total : 23 (1/2)
개인정보보호 칼럼에 대한 번호, 작성자, 제목, 등록일, 조회 리스트
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
3128044 나도 모르는 실명인증이 2016년에도? 게다가 비정상 사이트가 유명 보험사 소유? [8] 사진 첨부파일 2016/05/27 4,442
2944504 민간서비스를 베껴간 일부 공공기관들에 대한 기사 해설(더치트, 아이엠스쿨 등) [3] 2016/03/04 2,386
2227686 나도 모르는 사이 내 명의의 신용카드가 발급되고 있다(신종 신용사기) [5] 사진 첨부파일 2015/04/02 6,791
1500425 스팸광고문자에 전화를 하면 그 이후 터지는 스팸폭탄 [5] 사진 첨부파일 2014/07/15 3,856
1329005 보안전문가 교수님 부인도 당한 보이스피싱(경향신문 기사 해설) [3] 사진 첨부파일 2014/04/10 4,769
823851 블로그를 대여해 주시면 월 20만원 드릴게요...대포블로그 [3] 사진 첨부파일 2013/04/02 7,078
778450 파밍(Pharming) 예방 프로그램 무료 배포(경남지방경찰청) [1] 사진 첨부파일 2013/02/14 5,449
735553 스팸ID 리스트 공개(네이버 기준) [4] 사진 첨부파일 2012/12/29 9,754
725750 보이스피싱, 그 새로운 영업 트렌드 "친구인질" [3] 사진 2012/12/14 4,904
719933 인터넷 중고거래 사기의 현실(KBS 생생정보통 12/6 방송분 설명) [3+1] 사진 첨부파일 2012/12/05 5,855
636920 범죄자 개인정보(인권)보호, 피해자보다 우선인가? [5] 사진 첨부파일 2012/07/22 6,216
613094 보이스피싱사기의 진화하는 보복유형-피자폭탄 [7] 2012/05/23 11,571
608889 피싱시리즈(4) 나이지리아 환전사기단 스팸메일 유형 [4] 사진 첨부파일 2012/05/11 5,078
573971 정부차원의 보이스피싱 종합대책, 기대해 봅니다. [9] 2012/02/08 4,116
475488 피싱시리즈 (3)메신저피싱의 업그레이드: 대화기록분석형 [6] 사진 첨부파일 2011/12/17 4,078
442417 금융기관의 개인정보도용 사기 (저축은행의 예) [27] 사진 첨부파일 2011/09/27 4,758
433633 피싱시리즈 (2)메신저피싱의실체 [14] 사진 2011/08/30 4,819
430638 네이버 명의도용 아이디를 파는 중국인과의 대화 [8] 사진 첨부파일 2011/08/22 14,376
423085 유출된 개인정보가 중국에서 도용되는 과정 [9] 사진 첨부파일 2011/08/01 4,859
422898 사기에 활용되는 개인정보가 사고 팔리는 현장 [8] 사진 첨부파일 2011/08/01 7,198
목록 다음 글쓰기
로그인 후 검색 가능합니다.